뚜비뚜비뚜뚜바의 일상모음 :: ABKO HACKER A660 게이밍 마우스

ABKO HACKER A660 게이밍 마우스

이번에 좋은 기회가 되어 출시 예정인 앱코 해커 A660을 체험하게 되었습니다.
픽셀아트 3325 센서를 사용했다고 광고를 하던데 어떤 특징이 있는지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리뷰~ Start!!

 

 

    패키지

 

택배 박스에서 패키지를 보고는 깜놀했습니다. 반찬통 디자인!!! 오~~ 괜찮다..

패키지 뒷면에는 제품 스펙정보가 인쇄되어있습니다.

측면의 바코드에는 제품 컬러가 인쇄되어있습니다. 본 제품은 블랙/화이트 2종류로 출시됩니다.

제품을 확실히 보호하는 내부 패키지의 보습니다.
마우스가 들어있는 크래들 구조는 PE 재질인듯한데.. 이거 조금 개선이 필요하네요.
개선이 필요한 이유는 맨 마지막에 설명드리겠습니다.

구성품은 제품 보증서와 마우스 본체로 구성되어있습니다.


 

    제품 스펙

 

센서 - 픽셀아트 3325
메인스위치 - 옴론 스위치 (2천만회)
LED :  1680만 RGB백라이팅
소프트웨어 지원이라고 하는데 확인할 수 없었습니다.
버튼 : 6개
DPI 지원 : 500 / 1000 / 1600 / 2000
USB폴링레이트 : 125 / 250 / 500 / 1000 Hz
사이즈 : 64.6 X 117.0 X 38.2mm
무게 : 850g ± 5
케이블 길이 : 180cm
보증기간 : 1년

 

    살펴보기

 

양손잡이형 인체공학 디자인이지만 사이드 버튼이 왼쪽 위치하고 있는 오른손 전용 마우스입니다.

메인 버튼과 휠 스크롤 버튼의 단차가 없어 편안하게 사용이 가능했습니다.

크래들과 유광 하우징 부분이 비벼지면서 스크래치가 발생한 거 같습니다.

러버재질이 아닌 불투명으로 가공된 부분은 마우스 그립시 미끄럼을 방지해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반대로 뒤쪽 부분의 유광 부분은 LED 백라이트가 투영되는 곳입니다.

사이드 부분이 모두 유광으로 되었다면 마우스 그립시 조금 끈적이는 느낌이 될 뻔했습니다.
요고~ 신의 한수네요.

마우스 엉덩이 부분에는 해커 로고가 깔끔하게 각인되어있습니다.

바닥면의 모습입니다. 마우스 위/아래쪽으로 테플론 마우스패드가 위치하고 있습니다.

가운데 센서를 기준으로 왼쪽에는 DPI , 오른쪽에는 USB 폴링 레이트를 조절할 수 있게 되어있습니다.

마우스 상단을 보면 각이 서있는 마우스 휠 스크롤 버튼과 LED 관련 버튼이 있습니다.

보통 이 버튼은 DPI 버튼으로 많이 사용하는 버튼인데 나름 독특하게 구성되어있습니다.

케이블은 연질 PVC 재질로 말캉 말캉하네요.

케이블 끝단에는 노이즈 차단을 위한 페라이트 코어 필터와 전도율이 좋은 USB 단자를 사용하였습니다.

 

 

    테스트 - DPI, LED

 

바닥면의 DPI 버튼을 조절하면 DPI에 해당하는 LED가 휠 스크롤 버튼에 표시됩니다.

4단계의 슬라이드 버튼은 1000 / 500 / 16000 / 2000 dpi 순으로 선택하게 되어있습니다.

보통 하드웨어로 변경하는 폴링 레이트의 경우 컴퓨터에 연결 후 변경하는 것이 아니라
컴퓨터 연결전에 선택을 하고 컴퓨터에 연결해야 합니다. 그래야 USB포트를 새롭게 인식하여 연결하게 됩니다.

하드웨어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LED  효과는 총 3가지로

1. RGB 스펙트럼 효과 2. 숨쉬기 효과 3. LED Off입니다.
공통사항 LED 로테이션 중에 버턴을 누르면 LED 효과를 일시 정지시킬 수 있습니다.

백문이 불여일견!! 아래 동영상을 참고하시면 이해가 쉽습니다.


    테스트 - 마우스 테스터, 게임


USB 폴링 레이트 500Hz - 500 dpi

USB 폴링 레이트 500Hz - 1000 dpi

USB 폴링 레이트 500Hz - 1600 dpi

USB 폴링 레이트 500Hz - 2000 dpi

USB 폴링 레이트 1000Hz - 500 dpi

USB 폴링 레이트 1000Hz - 1000dpi

USB 폴링 레이트 1000Hz - 1600dpi

USB 폴링 레이트 1000Hz - 2000dpi



USB 폴링 레이트 500Hz 또는 1000Hz에서 500 / 1000 / 1600 / 2000 dpi 모두 안정적인 느낌입니다.

 

게임은 카운트스트라이크 Go로 30분 정도 해보았습니다.
캡처를 해야 하기에 한 손으로 캡처 단축키를 누르고 AUG를 연사로 누르면서 캡처를 했네요. ^^

보통 3050 센서로 게임을 할 때에는 USB 폴링 레이트를 500Hz으로 낮추고 DPI 값을 1000~1600dpi로
설정했을 때 안정적이었다면 3325센서를 사용한 해커 A660은 500Hz든 1000Hz든 상관없이
1000~1600dpi로 게임 시 에임이 대체적으로 좋았습니다.

 

 

    마무리

 

지금까지 ABKO HACKER A660 게이밍 마우스에 대하여 간략하게 알아보았습니다.
신형 센서인 픽셀아트의 3325센서를 채용한 마우스로 가성비가 기대되는 제품입니다.

출시나 가격대를 알 수 없지만 평균 2~3만 원대? 가 아닐까 추측을 해봅니다.


이 제품의 장점이라면

1. 그립감 (이미 검증된 디자인을 채용하였기에...)


2. 구분감이 좋은 사이드 버튼

    ( 비슷한 디자인의 B사의 제품의 경우 사이드 버튼의 눌렀을 때 하우징에 닺는 느낌이
      매우 불편했었지만 A660은 그런 문제가 없네요. )

3. 기본적인 하드웨어 기능

    ( DPI / 폴링 레이트 / LED)

가장 궁금한 게 소프트웨어의 UI / 버튼 기능 부여 / 매크로 설정 (키 프레스, 텍스트) / LED 효과 등에
대한 부분인데... 당장 확인이 불가능하기에 단점에 대해서는 따로 언급하지 않겠습니다.

위의에서 언급한 대로 크래들과 마우스 측면의 유광면이 접촉되어 쓸리면서 스크래치가 발생하는 거 같습니다. 
크래들을 스폰지 재질로 바꾸거나 마우스 측면에 마스킹 필름으로 스크래치 방치 처리가 필요합니다.

그래야 제품 판매시 외관 스크래치 불량에 대한 이슈를 줄일 수 있을 거 같습니다.



이상으로 ABKO HACKER A660에 대한 리뷰를 마치겠습니다.



다음에도 신박한 제품으로 찾아뵙겠습니다.





" 이 사용기는 ABKO 으로부터 제품을 제공 받아 작성하였습니다. "

#앱코 #ABKO #HACKER #해커 #A660 #픽셀아트3325 #뚜비뚜비뚜뚜바 #idsam209

Trackbacks 0 / Comments 0

오늘도 달리고 달리고 달리고... Since 2004 by 뚜비뚜비뚜뚜바

Notices

Recent Trackbacks

Statistics

  • Total : 1,230,765
  • Today : 870
  • Yesterday : 962
다나와리포터 안내 페이지 바로가기
Flag Coun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