뚜비뚜비뚜뚜바의 일상모음 :: 크롤 (Crawl, 2019) 시사회

크롤 (Crawl, 2019) 시사회

일시 : 2019.11.18 (월) 19:30 ~ 21:07

장소 :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18관 (10층) D열 13, 14번

장르 : 스릴러 | 미국 | 87분 | 2019 .11.27 개봉예정
 
감독 : 알렉산드르 아야

출연 : 카야 스코델라리오(헤일리), 배리 페퍼(데이브)외

★★★★★★★★★★★★★★★★★★★★★★★★★★★★★★★★★★★★★★★★★★★

 

영화 크롤은 똑똑하리만큼 잘 계산하고 만든 영화라고 평할 수 있을 거 같습니다.

제한된 공간에서 공포감을 연출하는 배우의 연기력과 배우가 왜? 공포감을 갖게 된 설정이 억지스럽지 않고 

잘 어우러진 영화로 87분이라는 시간이 아깝지 않았습니다. 

 

최근까지 다양한 시사회를 다녔지만, 영화가 끝나고 "영화 잘 봤다!" 하고 이야기할 수 있는 영화가 없었는데

크롤은 영화가 끝나고 "영화 잘 봤다!"라는 말이 절로 나오네요.

 

영화는 허리케인으로 피난 명령이 떨어진 마을에 거주 중인 아버지(데이브)를 찾아는 딸(헤일리)이

지하실에 쓰러진 아버지는 발견하고 구조하려는 순간 등장하는 악어와 조우하면서

탈출 시도, 반복되는 악어의 조우, 여기에 규모가 커진 허리케인

반복되는 상황 연출은 보는 이로 하여금 지루함을 느낄 수 없게 합니다.

 

맨인 더 다크를 보신 분 들이라면 지하실에서 느낀 공포감을 기억하실 텐데요.

크롤도 그런 느낌이 비슷합니다. 영화 보는 내내 엄마야.... 하거든요.

 

스토리가 진행될수록 어떡해~~ 하는 간절함과 죠스처럼 등장하는 악어의 무시무시한 공포감

정말 신선했습니다. ㅎㅎ

 

허리케인이 등장하는 자연재해를 다룬 영화 중에서 가장 신선함.

악어를 소재를 하는 영화 중에서도 신선함.

돈 내고 본다고 해도 돈이 아깝지 않은 영화.

영화 크롤 강추합니다.

 

시사회장에서 받은 선물 ^^;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

오늘도 달리고 달리고 달리고... Since 2004 by 뚜비뚜비뚜뚜바

Recent Trackbacks

Statistics

  • Total : 1,329,088
  • Today : 171
  • Yesterday : 902
다나와리포터 안내 페이지 바로가기
Flag Coun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