뚜비뚜비뚜뚜바의 일상모음 :: '애니메이션 & 영화' 카테고리의 글 목록

조 (Zoe, 2018)

 

일시 : 2019.07.15 20:00 ~ 21:53

 

장소 :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12관 아르떼(7층) E열 3, 4번

 

드라마 |  미국  | 103분  |  2019 .07.11 개봉 
 
감독 : 드레이크 도리머스

 

출연 : 레아 세이두(조), 이완 맥그리거(콜), 테오 제임스(애쉬), 크리스티나 아길레라(쥬얼스), 미란다 오토(디자이너)
 

 

 

 

이 영화는 이전에 Her라는 영화와 다르게 실체가 있는 로봇이 등장하는 내용으로

사람과 로봇의 사랑을 주제로 하고 있지만 주제가 심오한 탓에 전반적으로 지루하긴 합니다.

 

 그러한 지루한 면에서 레아 세이두(조)의 섬세하고 깊이 있는 연기를 접할 수 있는 영화인데요.

 

 

커플의 성공 가능성을 수치로 알려주는 일을 하고 있는 조가 같이 일하는 동료 콜에게 호감을 느끼고

프로그램을 통해 콜과의 성공 가능성 테스트를 해보지만 0%로 이루어질 수 없다는 결과를 받아들이지 않고

이윽고 콜에게 사랑고백을 하는 조.

 

여기에 콜은 자신이 만든 로봇이 조라고 설명하고 프로그램에서 인간과 로봇은 사랑을 할 수 없기에 0%라 알려주었다고

설명하게 되는데...

 

이렇게 시작된 이들의 인간 VS 로봇의 만남은

자신이 만든 조의 지능형 능력에 감탄하면서 인간 같은 조의 모습에 빠져드는 콜을 보며 썸을 타는 것을 느낀 조는 사랑에 대한

답변을 갈구하는데요.

 

 

영화는 로봇임을 아는 인간이 사랑임을 인정하는 과정과 한 인간을 사랑하는 로봇의 사랑에 대한 확인을 요구하는

밀당을 섬세하게 풀어가는 스토리로 여기에 레아 세이두가 표현하는 로봇 감수성에 빠져들게 됩니다.

 

 

영화 중간에 등장하는 크리스티나 아길레라의 로봇 연기에 ㅎㅎㅎ 깜짝 놀랐다는....

 

 

스토리가 전반적으로 서로 다른 시각에서의 사랑을 보여주고 해피엔딩으로 가는 과정을 지루하게 진행되는 영화이기에

인내심이 필요한 편입니다. 

 

 

 

11일에 개봉했지만 그 어디에서 쉽게 볼 수 없는 영화로

 

영화 Her와 다른 형태의 이야기를 보고 싶으신 분이라면  시간 내셔서 꼭 관람하시길 바랍니다.

 


 

 

 

 

#홈초이스 의 좋은 이벤트로 관람할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0

롱 샷 (Long Shot, 2019) 또! 또! 시사회

 

 

 

일시 : 2019.07.09 20:15 ~ 22:30

 

장소 : CGV 용산아이파크몰 15관(LASER) G열 20,21번

 

장르 : 코미디 | 미국 | 125분 | 2019 .07.24 개봉 예정

 

감독 : 조나단 레빈

 

출연 : 샤를리즈 테론(샬롯 필드), 세스 로건(프레드 플라스키) 외..

 

 


블로그 포스팅이 늦었네요. 아~ 감동!

 

롱샷은 5월 말경 블라이드 시사회로 관람한 이후 6월에 2차례, 7월 9일을 마지막으로

4회에 걸치 N차 관람을 모두 마쳤습니다.

 

한 가지 재미있는 사실은 처음 시작과 끝이 같은 CGV 15관 레이저 상영관이라는 점인데요.

 

역시 레이저 상영관이 화질이 좋네요.



영화에 대한 리뷰를 시작해보겠습니다. 



롱샷은 과거의 좋은 감정을 가졌던 옆집 누나와 썸을 뒤로한체 어른이 되어버린 세스 로건(프레드 플라스키)가  


썸녀 샤를리즈 테론(샬롯 필드)와 재회를 하면서 발생한 러브스토리를 유쾌하게 풀어가는 영화입니다.


 

주인공 샤를리즈 테론(샬롯 필드), 세스 로건(프레드 플라스키)  모습.


캬~ 샤를리즈 테로는 패션 CF에 등장하는 모델같이 등장하여 영상에 매료되는데

이 매력적인 모습에 반해 시사회 4회 참여에 원동력이 되었다는... 


 

어린 시절 썸남썸녀의 모습에서 여주인공의 모습은 예나 지금이나.. 


어떻게 보면 여주인공의 취향이 이상한 거일 수도.. ㅎㅎ



한편으로 보면 SNS 이용한 동창 모임이 붐이 일면서 학창 시절에 느꼈던 썸이 널뛰기를 하여 현재로 이어지는 느낌? 


실제 그런 모임 참여한 남녀가 과거의 연예 감정을 이어가는 불륜 스토리를 접하곤 했는데 그런 애틋한 연예 감정을

표현했다고 볼 수 있겠네요.



하지만 영화 백미는 여주인공의 패션 화보 보는 듯한 비쥬얼과 미모 그리고 스토리 흐름에 따른

감정 연기? 여기에 시종일관 유머를 날리는 남주인공의 캐미인데요.


19금 러브 스토리 답게 유쾌하게 표현하고 있습니다.

 

 


일전에 보았던 아토믹블론드에서도 같은 느낌을 받았지만, 예술이라고 할 수밖에 없는 치명적인 미모.

 





거기에 명품연기력을 더해서... 애절한 표정 연기는 기본이고





분위기 반전을 꾀하는 의외의 모습까지... 정말 사랑스럽고 귀엽다는..


다양한 연기 경력의 소유자답게 자연스럽고 능청스럽게 샤프한 커리어 우먼에서 사랑스러운 여인의 모습을 

잘 보여주고 있습니다.



특히 영화에서는 이들의 추억을 공유해주는 매개체로 등장하는 2곡의 노래가 영화의 분위기를 더하는데요.



록시트 "it must have been love" 노래는 두 사람의 사랑을 표현해주고 


두 사람이 어린 시절 같이 좋아했던 보이즈 투 맨  "It's So Hard to Say Goodbye to Yesterday" 노래는

남주인공이 13세 소년 시절의 회상을 아주 슬프게 표현해주는 요소로 등장합니다. 


이 노래가 이렇게 슬플 줄이야..


노래도 슬프고 회상의 내용이 정말 슬프... ㅎㅎㅎㅎ 이건 직접 보셔야



24일 개봉이라고 하니 꼭 챙겨보시고요. 특별하게 볼 거 없으시면 알라딘 한 번 더 보세요. ㅎㅎ



 

 




영화관람 이벤트가 있다고 해서 이벤트 후 받았는데 #꿀잼 이라고 광고하더니 #쨈 을 주더라는...


이왕이면 큰걸로 주지...


Trackbacks 0 / Comments 0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Spider-Man: Far From Home, 2019)

 

일시 : 2019.07.04 19:20 ~ 21:39

장소 : CGV 용산아이파크몰 15관 G열 6,7번

장르 : SF |  미국 | 129분  |  2019 .07.02 개봉 
 
감독 : 존 왓츠

출연 : 톰 홀랜드(피터 파커 / 스파이더맨 ), 사무엘 L. 잭슨(닉 퓨리), 젠다야 콜맨(미쉘 존스:MJ),

코비 스멀더스(마리아 힐), 존 파브로(해피), 마리사 토메이(메이 숙모)

제이크 질렌할(미스테리오), 제이콥 배덜런(네드)외

 

★★★★★★★★★★★★★★★★★★★★★★★★★★★★★★★★★★★★★★★★★★★

 

이 영화는 그닥 큰 재미는 없지만 소소한 재미로 보는 영화입니다.

 

개인적으로도 "스파이더맨" 하면 토비 맥과이어거 출연했던 스파이더맨이 최고인지라...

 

이번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전편인 홈커밍과 같이 토니 스타크의 직장과 연관되어 피해를 본 사람들이

빌런으로 등장하는데요. 제이크 질렌할(미스테리오)가 그들의 우두머리지요.

 

영화의 스토리상 스파이더 맨이 뭔가 1편에서와 같은 책임감? 정의감?이 있었다면

스토리 자체가 이어지지 않았을 텐데 엔드게임 이후 토니 스타크의 빈자를 크게 느끼는

스파이더맨이 히어로써의 자격, 책임감과 동시에 MJ를 사랑하는 평범한 삶에서 줄타기하다가

미스테리오 계략이 말려들어 화근이 되어버리는데요.

 

집단에서 버림받은 무리가 무언가를 취하기 위해서 벌이는 일이기에

전 우주적인 악당과 싸웠던 스케일에 비하면 소소하게 느껴질 수밖에 없었습니다.

 

굳이 따지자면 아이언맨 3 같은 느낌?

 

2개의 쿠키 영상 보면서 왠지 낚인 느낌이 들더군요.

닉퓨리.. 머더 ㅃ..

 

이 영화를 짧게 표현하면 비주얼이 좋은 캐주얼 영화인 거 같습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0

롱 샷 (Long Shot, 2019) 또 시사회

 

일시 : 2019.06.26 20:10 ~ 22:25

 

장소 : CGV 용산아이파크몰 11관 E열 7,8번

 

장르 : 코미디 | 미국 | 125분 | 2019 .07.24 개봉 예정

 

감독 : 조나단 레빈

 

출연 : 샤를리즈 테론(샬롯 필드), 세스 로건(프레드 플라스키) 외..

 

★★★★★★★★★★★★★★★★★★★★★★★★★★★★★★★★★★

 

5월 말경 블라인드 시사회에 당첨되어 아무런 내용도 모르고 극장 안에 들어가 설문지를 받고

와우~ 했던 영화가 롱샷이었습니다.

 

이후 6월 20일 시사회 , 오늘 25일 시사회.....

 

최근에 시사회로 N 차 관람한 영화 몇 안 되는데 롱샷은 영화 제목 때문인지 몰라도

계속해서 이벤트 당첨 중입니다.

 

혹시 7월에 있을 시사회에도???? 에이 설마...

 

( 토이 스토리 4, 존윅 이벤트는 참여하는 족족 죄다 떨어졌다는.... )

 

 

https://www.idsam209.com/2038

 

앞서 시사회 후기에서 극장 시설 부분을 언급했는데요.

 

다행히 CGV라 화면은 괜찮은 편이었네요.

 

1차 블라인드 시사회에서는 영화의 분위기

2차 시사회에서는 자막

3차 시사회에서는 여주인공인 샤를리즈 테론의 표정 연기에 집중하게 되네요.

 

 

세스 로건을 바라보는 그윽한 시선 처리 나는 너를 사랑해 하며 하트 뿅뿅날리는 눈빛

 

으미 가슴 설례~~

 

 

샬롯 필드가 플라스키를 만나고 나서 변화되는 모습 그리고 그들의 사랑을 유쾌하게 다루고

있지만 샤를리즈 테론이 무게감 있는 연기로 분위기를 잘 끌어주고 있어서 그런지 그녀의 표정과 미소에

빠져들 수밖에 없었습니다. 

 

아토믹 블론드에서 그러더니... 샤를리즈 테론의 매력의 끝은 어디일까요?

 

 

강력 추천!! 롱~샷!!

 



 

Trackbacks 0 / Comments 0

롱 샷 (Long Shot, 2019) 시사회

 

 

 

 

일시 : 2019.06.20 20:25 ~ 22:40

 

장소 : 롯데시네마 건대입구 9관 K열 9~12번

 

장르 : 코미디 | 미국 | 125분 | 2019 .07.24 개봉 예정

 

감독 : 조나단 레빈

 

출연 : 샤를리즈 테론(샬롯 필드), 세스 로건(프레드 플라스키) 외..

 

★★★★★★★★★★★★★★★★★★★★★★★★★★★★★★★★★★

 

5월 말경 블라인드 시사회에 당첨되어 아무런 내용도 모르고 극장 안에 들어가 설문지를 받고

와우~ 했던 영화가 롱샷이었습니다.

 

롱샷 예고편을 처음 봤을 때 샤를리즈 테론이 너무 이쁘게 나오기에 헐~이거 봐야겠다 했거든요. 

 

블라인드 시사회 특성상 외부 유포는 불가라 겁나게 재미있다고 이야기도 못하고 입이 근질근질했었는데요.

극장에서 또 보고 싶더라고요.

 

이후 이런저런 이벤트에 참여를 했는데 존 윅이나 토이 스토리를 모두 떨어지고

롱샷 이벤트에 뽑아주시는 바람에 ㅎㅎㅎ

 

네영카와 Yes24 페이스북 이벤트로 중복 당첨으로 재미있게 관람하였습니다.

 

샤를리즈 테론이 등장했던 이전 영화 아토미 블론드에서도 느꼈지만

 

패션모델 같은 모습에 후광이 빛나는 미모 거기게 코미디까지....

샤를리즈 테론의 매력에 푹 빠질 수 있는 영화입니다.

 

맨 인 블랙, 엑스맨을 보시고 실망하신 분들이라면 꼭 보세요.

 

오랜만에 보는 19금스러운 유쾌한 코미디 영화인지라 정말 만족했습니다.

 

포스팅을 하는 중에 또 당첨 문자가 왔네요. ㅎㅎ

 

재미있는 영화를 시사회로 N 차 관람을 하게 되니 정말 좋네요.

 

참고로 가급적 영화는 화질이 좋은 상영관에서 보시길 추천드립니다.

 

용산 CGV 레이저 상영관에서 보고 롯데시네마에 일반 상영관에서 봤는데 화면이 어둡고 선명하지 않아서

답답하더라고요.

 

개인적으로 CGV 용산을 선호하는데 리모델링 이후에 시설 면이나 상영기 선명도가 좋아서 만족하지만

롯데시네마의 경우 극장에 따라 상영기 선명도가 제각각이라 만족스럽지가 않더라고요.

 

사운드, 화면이 좋은 상영관에서 보시면 더 만족스러울 거에요.

 

강력 추천!! 롱~샷!!

 

Trackbacks 0 / Comments 0

오늘도 달리고 달리고 달리고... Since 2004 by 뚜비뚜비뚜뚜바

Notices

Recent Trackbacks

Statistics

  • Total : 1,174,027
  • Today : 48
  • Yesterday : 899
다나와리포터 안내 페이지 바로가기
Flag Counter